부산銀·경남銀, 설 특별자금 1조6000억원 지원
본문바로가기

기업지원정보

기업지원정보

부산銀·경남銀, 설 특별자금 1조6000억원 지원

작성일
2021-01-12KST16:48:42
조회수
1928

중소기업·소상공인 대상 새해맞이 희망나눔 특별대출

코로나 19피해기업, 창업기업 등 업체별 최대 30억원


22H871V8JB_1.jpg 
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이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'2021 새해맞이 희망나눔 특별대출’을 시행한다. 이번 특별 대출은 1조6,000억원 규모다./사진제공=BNK금융그룹

BNK금융그룹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총 1조6,000억원 규모의 ‘BNK 2021 새해맞이 희망나눔 특별대출’을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.

양 은행은 코로나19와 지역경제 침체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중소기업들의 자금난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3월 10일까지 각 은행별로 8,000억원(신규 4,000억원·기한연기 4,000억원)씩 1조6,000억원을 지원한다.

지원 대상은 코로나 19 피해기업, 지역 내 창업 기업, 양 은행 장기거래 중소기업, 지역 일자리 창출기업, 기술력 우수기업, 지자체 전략산업 영위 중소기업 등으로, 업체별로 많게는 30억원까지 지원한다.

지역 중소기업의 금융 비용 절감을 위해 최고 1.0%의 금리감면도 추가 지원한다.

특별대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부산은행과 경남은행 전 영업점과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BNK금융그룹 관계자는 “이번 특별자금이 코로나19 여파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지역 상공인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”며 “앞으로도 지역경제 활성화와 기업들의 경영안정 지원을 위해 다양한 금융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”고 말했다.
0 Comments